UPDATED. 2019-11-10 18:15 (일)
기독교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 소속 사회복지기관 세미나 개최
기독교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 소속 사회복지기관 세미나 개최
  • 익투스타임즈
  • 승인 2019.11.08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법인 기독교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 사회복지시설협의회(회장 김홍선 - 안산명성교회 담임목사)가 시설장 및 최고 중간관리자 역량강화세미나를 개최했다./사진- 사회복지시설협의회
사회복지법인 기독교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 사회복지시설협의회(회장 김홍선 - 안산명성교회 담임목사)가 시설장 및 최고 중간관리자 역량강화세미나를 개최했다./사진- 사회복지시설협의회

사회복지법인 기독교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

사회복지시설협의회 회장인 김홍선 목사(안산 명성교회)가 세미나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사진-사회복지시설협의회 제공
사회복지시설협의회 회장인 김홍선 목사(안산 명성교회)가 세미나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사진-사회복지시설협의회 제공

(회장 김홍선 - 안산명성교회 담임목사)는 지난 10월 24일 제 4회 감리회 사회복지재단 산하시설 시설장 및 최고 중간관리자를 위한 역량강화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전국 사회복지법인 기독교대한감리회 사회복지재단에 소속되어있는 전국의 다양한 사회복지기관의 시설장 및 최고 중간관리자로 30여명이 참석하였으며 ‘국내외 융복합 다문화 복지선교전략’ 이라는 주제로 인천 송도의 한 연회장에서 진행되었다.

세미나는 김봉구 목사(대전 외국인 복지관장 / 2019년 호암상 - 사회봉사상 수상)의 강의로 진행되었으며, 우리 사회에 크게 분포되어있는 다문화 이웃을 위한 선교와 복지에 대한 현황과 대안에 대하여 함께 고민하고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또한 세미나를 마친 후 세미나 장소인 64층 연회장에서 인천송도의 야경을 바라보며 참여자들이 함께 다양한 소통의 장과 함께 만찬이 진행되었다.

김홍선 회장은 “각자의 사회복지현장에서 이웃사랑의 하나님의 명령을 실천하기 위하여 애쓰는 시설장 및 최고 중간관리자들에게 법인 산하 기관과 소통하며, 사회복지전문성을 함양할수 있는 이러한 자리가 절실하다”며 추후 감리회사회복지시설협의회가 이러한 법인산하시설간의 소통과 역량강화를 통한 전문성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갈 계획을 전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